지구촌개벽뉴스

JP 모건 CEO "금리 인상과 전쟁 여파, 전례 없는 위기 올 수도"

2022.04.05 | 조회 52

JP 모건 CEO "금리 인상과 전쟁 여파, 전례 없는 위기 올 수도"


조선 2022. 04. 05.


4일(현지시각) 뉴욕 맨하튼에 있는 쇼핑몰에서 사람들이 매장 앞을 지나가고 있다. 이날 제이미 다이먼 JP모건 CEO는 연례 주주 서한에서 인플레이션 대응을 위한 급격한 금리 인상과 우크라이나 사태의 여파가 전례 없는 위기를 불러올 수 있다고 경고했다.  /AFP 연합뉴스


4일(현지시각) 뉴욕 맨하튼에 있는 쇼핑몰에서 사람들이 매장 앞을 지나가고 있다. 이날 제이미 다이먼 JP모건 CEO는 연례 주주 서한에서 인플레이션 대응을 위한 급격한 금리 인상과 우크라이나 사태의 여파가 전례 없는 위기를 불러올 수 있다고 경고했다. /AFP 연합뉴스

제이미 다이먼 JP모건 최고경영자(CEO)가 인플레이션 대응을 위한 급격한 금리 인상과 우크라이나 사태의 여파 등으로 인해 미국과 세계 경제가 ‘전례 없는’ 위기 상황을 맞이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4일(현지시각)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다이먼 CEO는 주주들에게 보내는 연례 서한에서 우크라이나 사태, 에너지위기, 제재, 인플레이션, 금리 등 최근 주요 이슈에 대해 언급하며 위기 극복을 위해서는 미국의 리더십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평균적인 미국 소비자들을 기준으로는 현재 미국 경제의 상황이 매우 안정적이라고 평가했다. 낮은 금리에 충분한 일자리와 임금 상승, 충분한 여유 자금 등을 고려하면 당장은 경제 상황이 나쁘지는 않다는 것이다.


하지만 다이먼 CEO는 연방준비제도(연준)와 정부의 코로나 사태 극복을 위한 부양책이 지나치게 길게 유지되면서, 이제는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기 위해 금리를 “시장이 예상하는 것보다 확실히 높은 수준으로 올려야 하는 상황”이라고 했다. 그는 “(금리 인상 등 조치가 만들어낸) 변동성이 경제에 영향을 주는 상황이 아니라면 증시 등 시장 변동성이 커지는 것에 대해서는 (연준이)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조언했다.


우크라이나 사태가 세계 경제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그는 “우크라이나에서의 전쟁과 그에 따른 러시아에 대한 제재는 상당한 경제적인 영향이 있을 것”이라고 했다. 러시아의 원유와 천연가스 등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유럽의 올해 GDP(국내총생산) 성장률은 기존 전망치인 4.5%보다 낮은 2% 정도에 머물 것이라고 JP모건은 전망했다. 미국 경제 성장률 역시 기존 전망치인 3%보다 낮은 2.5% 수준일 것으로 예측했다.


다이먼 CEO는 금리 상승과 우크라이나 사태라는 두 가지 변수가 과거에 경험했던 것과는 다른 환경을 만들어낼 것이고, 이 두 가지 변수가 ‘합류’하면서 여러 경제 리스크를 키울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 때문에 그는 강력한 미국의 리더십이 없다면 ‘혼란이 득세하는’ 상황이 닥쳐올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세계는 미국이 다른 나라 위에 군림하는 무례한 리덥십을 원하지는 않지만, 미국이 나서서 민주주의와 자유, 세계 평화 등을 위해 동맹국들과 군사적·경제적 협력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는 특히 유럽이 러시아의 화석연료에 대한 의존에서 벗어나게 하기 위한 새로운 ‘마셜플랜’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마셜플랜은 2차대전 이후 미국이 추진한 유럽 경제 원조 계획을 의미한다.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지구촌 개벽뉴스

rss
지구촌 개벽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천연두가 역사에 던지는 의미 사진 진리가이드 106650 2010.01.07 16:05
공지 구제역과 천지병 첨부파일 알캥이 100226 2011.06.08 11:21
공지 새 문명 창조의 전환점, 전염병 사진 진리가이드 106361 2009.12.07 10:02
공지 전염병, 재앙인가 축복인가? 사진 진리가이드 108151 2009.12.07 0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