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촌개벽뉴스

러시아 내란 밤새 긴박한 전개…모스크바로 진격 위협까지

2023.06.27 | 조회 206

러시아 내란 밤새 긴박한 전개…모스크바로 진격 위협까지


바그너 그룹 수장 프리고진, 하룻밤 새 러 남부 2개 지역 장악

푸틴, TV 연설서 프리고진 야욕 비난…가혹한 대응 경고

러시아 내란 밤새 긴박한 전개…모스크바로 진격 위협까지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러시아 내란 상황이 하룻밤 사이에 긴박하게 돌아가면서 바그너 그룹이 남부 도시를 장악하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등에 칼이 꽂히는 상황'이라고 밝히는 단계가 됐다.


심상치 않은 분위기가 본격 감지된 것은 23일(현지시간) 러시아 용병기업인 바그너 그룹의 수장 예브게니 프리고진이 세르게이 쇼이구 러시아 국방장관을 공개 비난했을 때부터다.


프리고진은 바그너의 야전 캠프에 미사일 공격을 지시한 쇼이구 장관을 응징하기 위해 움직일 것이며, 이는 쿠데타가 아니라 '정의의 행진'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서는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군의 반격에 밀려 후퇴 중이라고 밝히며, 러시아군이 이기고 있다는 푸틴 대통령의 발언을 반박하기도 했다.


러시아 당국은 프리고진의 발언이 선을 넘었다고 보고 무장 반란 혐의에 관한 수사 계획을 발표하는 한편, 체포 명령을 내리는 등 대응에 나섰다. 군도 경계 태세에 들어갔다.


그러나 이에 개의치 않은 듯 바그너 그룹은 우크라이나에서 러시아를 향해 진격했고 남부 로스토프주의 국경 검문소를 통과했다.


이 무렵 푸틴 대통령의 차량 행렬이 모스크바 교외 거주지에서 크렘린궁으로 질주했다는 보도가 나왔고, 미국 정부도 실제 상황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그래픽] 바그너 그룹 무장반란 위협


(서울=연합뉴스) 김민지 기자 = 러시아 정부가 무장반란 혐의로 용병그룹 수장을 체포하라는 명령을 내리자 해당 인사가 모스크바 진격을 위협하며 응징을 선언했다. 2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과 AFP 통신 등에 따르면 바그너그룹의 수장 예브게니 프리고진은 이날 자신과 부하들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러시아로 진입했다고 밝혔다. minfo@yna.co.kr 트위터 @yonh...


프리고진은 텔레그램을 통해 간혹 교전이 벌어지고 있으며, 러시아 정규군 헬리콥터를 격추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오전 7시30분 현재 로스토프주의 주도 로스토프나도누의 군 사령부에 들어왔으며, 비행장 등 모든 군사기지를 통제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프리고진은 "세르게이 쇼이구 러시아 국방부 장관과 발레리 게라시모프 총참모장이 오지 않으면 로스토프나도누를 봉쇄하고 모스크바로 진격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러시아 내 바그너 그룹 부대원들과 장갑차



(타스=연합뉴스) 러시아 용병기업 바그너의 부대원들과 장갑차가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 거리에 등장했다. 2023.6.24 photo@yna.co.kr


바그너 그룹은 이후 북진해서 모스크바에서 남쪽으로 500㎞ 떨어진 보로네시주의 주도 보로네시까지 접수했다.


러시아는 이에 맞서 모스크바와 보로네시에 대테러 작전체제를 발령했고, 거리에 장갑차가 등장했다.


영국 국방부는 이날 "바그너 부대가 보로네시주를 지나 북쪽으로 움직이고 있다"며 "목적지가 모스크바임이 거의 확실하다"고 밝혔다.


영국 국방부는 "(러시아 정규군) 일부는 바그너 그룹을 묵인하며 소극적인 입장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결국 푸틴 대통령은 24일 오전 TV 연설에 나서서 바그너 그룹의 무장반란이 국가에 치명적인 위협이 되고 있다고 상황을 인정하고, 가혹한 대응이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우리는 등에 칼이 꽂히는 상황을 목격하고 있다. 반역에 직면했다"며 프리고진의 야욕으로 이번 사태가 벌어졌다고 비난했다.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지구촌 개벽뉴스

rss
지구촌 개벽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천연두가 역사에 던지는 의미 사진 진리가이드 122627 2010.01.07 16:05
공지 구제역과 천지병 첨부파일 알캥이 114921 2011.06.08 11:21
공지 새 문명 창조의 전환점, 전염병 사진 진리가이드 122633 2009.12.07 10:02
공지 전염병, 재앙인가 축복인가? 사진 진리가이드 124053 2009.12.07 0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