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촌개벽뉴스

"베트남서 인도·영국변이 혼합 새 변이 급속 확산"(종합)

2021.05.29 | 조회 298

"베트남서 인도·영국변이 혼합 새 변이 급속 확산"(종합)


김용래 2021. 05. 29. 


베트남 하노이시의 의료진 [로이터=연합뉴스자료사진]

베트남 하노이시의 의료진 [로이터=연합뉴스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용래 기자 = 베트남에서 코로나19의 인도 변이와 영국 변이가 혼합된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가 확인됐다고 로이터통신이 29일(현지시간) 베트남 온라인매체 Vn익스프레스를 인용해 보도했다.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응우옌 탄 롱 베트남 보건장관은 새로 발견된 혼종 변이바이러스가 공기를 통해 급속히 퍼지고 있다고 우려했다.


그는 "신규 확진자들을 대상으로 유전자 염기서열을 분석한 결과 이것이 인도와 영국 변이의 혼종인 새 변이라는 것을 발견했다"면서 이런 사실을 조만간 세계에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탄 롱 장관은 신종 변이 바이러스는 연구실에서 배양한 결과 자기복제가 훨씬 빠르게 일어나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기존에 알려진 변이들보다 훨씬 더 전파력이 크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베트남에서 최근 단시간에 여러 지역에서 신규 확진자가 나오는지 새 변이 바이러스의 출현으로 설명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로이터에 따르면 베트남에서는 이번에 발견된 변이를 제외하고 지금까지 코로나19의 영국 변이 4종, 인도 변이 3종의 총 7종의 변이가 확인된 바 있다.


베트남은 지난해 코로나19 펜데믹 초기에 바이러스를 성공적으로 차단했다고 평가받았지만, 올해 들어서는 급속도로 감염이 확산하면서 고전하고 있다.


베트남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현재까지 6천396명이며 사망자는 47명이다.


국제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베트남은 4월까지 일일 신규 확진자가 10명 안팎이었으나 이달 25일 369명으로 급증했다. 28일 기준 일일 신규 확진자의 한주 평균은 233명을 기록, 한달전(4월28일 기준 8명)보다 크게 높아졌다.


yonglae@yna.co.kr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지구촌 개벽뉴스

rss
지구촌 개벽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천연두가 역사에 던지는 의미 사진 진리가이드 105959 2010.01.07 16:05
공지 구제역과 천지병 첨부파일 알캥이 99514 2011.06.08 11:21
공지 새 문명 창조의 전환점, 전염병 사진 진리가이드 105619 2009.12.07 10:02
공지 전염병, 재앙인가 축복인가? 사진 진리가이드 107284 2009.12.07 0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