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타도 힘든데 강력한 변이 또 출현…전파력에 백신 내성까지, 어쩌나

2021.11.26 | 조회 15

[델타도 힘든데 강력한 변이 또 출현…전파력에 백신 내성까지, 어쩌나]


메일경제 2021-11-26(금) [칼럼]



기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보다 전파력이 강력해 현재 팬더믹을 주도하고 있는 델타 변이보다 강력한 변이 바이러스가 나왔다.


가디언은 24일(현지시간) 영국 과학계가 이날 전염성이 강하고 백신 내성을 가진 '누 변이' 출현을 경고했다고 보도했다.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의 유전학자인 프랑수아 발루스 교수는 "누 변이는 델타보다 항체를 더 잘 피해갈 것"이라고 우려했다.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의 바이러스 학자인 톰 피콕 박사는 "누 변이는 끔찍하다"며 "델타를 포함해 기존 변이 보다 더 나쁠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지난 11월 아프리카 보츠와나에서 처음 발생한 '누 변이'는 이 지역에서만 총 3명이 감염됐다. 이후 남아프리카공화국 가우텡주에서 6명, 홍콩에서 1명의 사례가 추가로 발견됐다.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