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벽문화마당

[KBS] 아·태 빈곤 반으로 줄이자

2011.01.24 | 조회 1916

17개국 방송사 머리맞댄 다큐
KBS1, 각국 피디가 만든 ‘가난’ 오늘~2월4일 방송


한국방송과 일본 엔에이치케이(NHK), 중국 시시티브이(CCTV), 호주 에이비시(ABC) 등 아시아 태평양 방송연맹 소속 17개 방송사가 ‘빈곤을 반으로 줄이자’는 주제로 다큐멘터리를 만들었다. 지난해 12월28일 종합편을 방영한 데 이어 나라별로 24~28일 오후 5시20분에, 2월2~4일 저녁 7시10분에 각각 2회씩 선보인다. 아시아 17개 나라가 모여 함께 주제를 정하고 나라별로 소재를 분배하는 등 머리를 맞댄 다큐멘터리 프로젝트는 처음이다. 한국방송 다큐멘터리국 이건협 피디는 “우리가 자체적으로 제작하려다가 다른 나라 공영방송사들과 접촉해 아시아 전역으로 확대해보자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24일 방글라데시 비티브이(BTV) ‘벗어날 수 없는 가난의 굴레’와 네팔 엔티브이(NTV) ‘치팡 마을 사람들’을 시작으로 25일 라오스 엘엔티브이(LNTV) ‘나캉 마을의 힘든 미래’, 터키 티아르티(TRT)의 ‘고향을 등지는 사람들’, 26일 인도네시아 티브이아르아이(TVRI) ‘소외받는 한센병 환자들’ 등을 내보낸다. 28일 일본 엔에이치케이는 갈색 벼멸구 때문에 힘든 농가를, 2월3일 우즈베키스탄 엔티아르시(NTRC)는 의료센터조차 없는 가난한 농촌을 조명하는 등 자국의 아픔을 자국 피디의 시선으로 담아 다른 나라에 알리는 점이 눈길을 끈다.


24일 방송하는 방글라데시 ‘벗어날 수 없는 가난의 굴레’는 방글라데시 수도 다카의 버나니 빈민촌에 사는 10살 무잠벨(사진)을 조명한다. 아픈 아빠를 대신해 가족의 생계를 책임지는 무잠벨은 인근 시장에서 바구니를 들고 다니며 손님의 짐을 대신 들어주며 한국 돈으로 700원을 받는다. 초등학교 1학년 이후 학교에 다닌 적이 없다는 그의 꿈은 공부해서 아빠처럼 아픈 사람을 치료해주는 의사가 되는 것이다.


17개 나라 중 다큐멘터리를 만들 에이치디 장비와 인력이 없는 7곳에는 한국방송에서 에이치디 카메라와, 프로듀서와 카메라맨 등 촬영 스태프를 파견했다. 캄보디아, 라오스, 방글라데시, 네팔, 부탄 등이다. 지난해 12월에는 7개 나라 피디들을 초청해 컴퓨터 기반 편집 교육을 하는 등 한국의 다큐멘터리 촬영 기법도 전수했다고 한다. 평균 촬영 시간은 4~5일. 24일 방송하는 네팔 치팡 마을에서는 제작진이 숙소가 없어 시골 마당에서 자고, 현지 주민들이 1년에 한두번밖에 못 먹는다는 닭을 잡아 대접하는 등 가난하지만 따뜻한 정을 느꼈다고 한다.


이건협 피디는 “세계에서 빈곤 인구가 가장 많다는 아시아를 변화시켜 더불어 사는 아름다운 지구를 만들자는 의미를 담았다”며 “한국 다큐멘터리의 기술을 전파하는 의미도 있다”고 말했다.


남지은 기자 myviollet@hani.co.kr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추천다큐방송

추천다큐방송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STB] 하늘과 땅의 결실, 태일太一 사진 첨부파일 상생도군 8586 2010.12.08 10:28
공지 [STB] 문명의 시작과 결실 상제문화 사진 상생도군 8199 2010.08.25 17:14
공지 [SBS] 최악의 시나리오 잔혹한 상상, 바이러스의 습격 사진 진리가이드 7600 2009.11.09 02:10
공지 [히스토리] 일본 천황가의 뿌리는 백제인? 사진 상생도군 7085 2010.08.04 15:00
공지 [STB] 천자天子의 나라, 동이東夷 사진 상생도군 8531 2010.07.15 16:55
공지 [MBC]동방의 한민족은 천제 봉행하며 상제님 섬겨 초립쓴30대 7841 2009.10.28 11:40
공지 [STB] 조선총독부 특명 조선의 민족정신을 말살하라 사진 운영자 11125 2010.05.17 17:26
공지 [STB] 인류문명의 뿌리, 태호복희씨 사진 운영자 10414 2010.05.18 10:37